기사 메일전송
“조국 임명으로 미친 영향일까” 문 대통령 지지율 하락 최저치 기록 - 조국 임명 ‘잘못한 결정’ 55.5% vs ‘잘한 결정’ 35.3%
  • 기사등록 2019-09-19 13:03:54
기사수정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율이 43.8%로 취임 이후 최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는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00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지난주 대비 3.4%포인트 내린 43.8%로 집계됐다고 19일 밝혔다.


▲ “조국 임명으로 미친 영향일까” 문 대통령 지지율 하락 최저치 기록


이는 지난 3월 44.9%이었던 취임 후 최저치를 경신하며 40%대 초중반으로 하락한 것이다. 부정평가 역시 3.0%포인트 오른 53.0%를 기록해 취임 후 최고치를 경신했다.


리얼미터 측은 이번 결과가 조국 법무부 장관의 가족과 관련한 구체적인 검찰 수사내용이 언론보도를 통해 지속적으로 확산한 데 따른 것으로 분석했다.


세부 계층별로는 중도층과 20∼50대, 서울과 경기·인천, 호남, 충청권 등 대부분의 지역과 계층에서 하락했으며, 대구·경북과 60대 이상, 진보층은 상승했다.


정당 지지도에서는 더불어민주당이 1.3%포인트 하락한 38.2%, 자유한국당은 2%포인트 증가한 32.1%였다. 두 거대 양당의 격차가 6.1%포인트로 감소했다. 특히 중도층에서는 민주당과 한국당의 격차가 4.3%포인트까지 좁혀졌다.


한편, 리얼미터가 지난 18일 전국 성인 504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를 보면, 조 장관 임명이 ‘잘못한 결정’이라는 답이 55.5%, ‘잘한 결정’이라는 답이 35.3%로 조국 장관의 임명과 관련해서는 부정적인 여론이 긍정적인 여론을 웃도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기사를 접한 한 네티즌(kjkj***)은 “조국이 조국을 망치고 있다” , “리얼미티 전라도에서만 하자너 조사? 전라도에서 저 정도면 대한민국 전체가 하면 비율로 문재인 지지율이 5프로라는 소리네?(rams****) ”라고 댓글을 달아 네티즌들의 많은 공감을 얻고 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knnws.com/news/view.php?idx=719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김나래 기자 김나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대웅제약, 보톨리눔 톡신 출처 분쟁 ITC 예비 판결에 '뿔났다'
  •  기사 이미지 교회 소모임 해지 2주만에 결국 또 다시..."왜 맨날 교회에서만"
  •  기사 이미지 알바콜, 데이터피플로 가장 '적합한' 사람 연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