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인천 탱크로리 차량 폭발 근로자 딸 케미칼 대표 엄중 처벌 원해
  • 기사등록 2020-08-07 00:02:01
기사수정

인천의 화학제품 생산업체 공장에서 발생한 탱크로리 차량 폭발 사고로 숨진 공장 근로자의 딸이 회사 대표를 처벌해달라는 내용의 국민청원을 올려 화제가 되고 있다.


▲ 인천 탱크로리 차량 폭발 근로자 딸 케미칼 대표 엄중 처벌 원해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오늘 '인천 가좌동 화학공장 폭발사고 STK케미칼(주) 대표자를 처벌해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고 해당 청원 글은 오후 2시 기준 천4백여 명이 동의했다.


차량 폭발 사고로 숨진 공장 근로자(50)가 자신의 아버지라고 밝힌 A씨는 "우리 아빠 (회사의) 사장님은 바쁘다고 하면서 빈소도 찾아오지 않았다"며 "화학공장 경력도 없는 아빠가 그 자리에 왜 있어야 했으며 왜 아빠만 죽어야 했을까 너무 답답하다"면서 "회사 사장님은 우리 가족에게 직접적인 책임을 회피하고 있다"며 "합의점을 얘기했을 때 최대한 낮은 금액인 최대 '1억 5000천'(만원)을 제시했다"면서"자기 공장만 생각하는 분으로 보인다"고 주장했다.


이어 "아빠를 하늘나라로 보낸 것도 억울한데 사고 현장 수습도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아빠의 시신 일부가 그 참혹한 현장에 있어 발인을 못 하고 있다"며 "회사의 사장님은 우리 가족에게 진심 어린 사과와 앞으로의 대책을 마련해줘야 한다"고 호소했다.


사고로 안타깝게 숨진 근로자 B씨는 지난 7월 21일 인천시 서구 가좌동 화학제품 생산업체 STK케미칼 공장에서 탱크로리 차량 폭발 사고로 숨졌고, 당시 B씨 이외에도 8명이 다쳤다.


해당 사고는 한 화학약품 납품업체 측이 실수로 과산화수소를 넣는 공장 저장소에 수산화나트륨이 잘못 주입됐고, 공장 관계자들이 또 다른 업체의 탱크로리 차량을 불러 잘못 넣은 약품을 빼내려다가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저작권자 (c) KN NEWS,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knnws.com/news/view.php?idx=999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최안나 기자 최안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실된 정보, 내일의 예측, 세상의 방향을 제시하는 언론 KN NEWS

    Knowledge-Network NEWS 를 의미하는 KN NEWS에는 특별한 정보가 존재합니다.
    시중의 뉴스에서 다루지 않는 내용이나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정치, 경제와 사회 그리고 '기업과 산업'을 심도깊게 취재하면서 특별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세상의 현재를 알려주고 내일을 예측할 수 있게 만드는 정보의 요람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함께 하는 신문 KN NEWS가 있습니다.
    KN NEWS는 기사의 수준으로 신문사 소개를 대신하겠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긱잡’ 뭐길래 2-30대 선호하나
  •  기사 이미지 마포구, 온라인 진로 박람회 '진로 줌-인' 개최
  •  기사 이미지 노인과 어린이 위한 AI 반려로봇 나온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